본문 바로가기
안경 쓴 루피/그냥 생각

목적 없는 글은 없다. 그것이 하릴 없는 넋두리라 할지라도-

by 하늘치 하늘치 2017. 6. 8.

가끔, 

어쩌다,

노래 하나가 

하루 종일, 며칠 내내 내 삶 속으로 들어올 때가 있다.


거꾸로 강을 거슬러 오르는 저 힘찬 연어들처럼 -- 강산에



https://youtu.be/tLfPWyfHfWg



반응형

댓글0